성주군, 소중한 한글과 야간관광으로 빛난 세종대왕자태실

URL복사

 

e뷰티엔패션 김홍준 기자 | 성주군은 제575돌 한글날을 기념하여 황금연휴 3일간(10.9~11) 세종대왕자태실에서 “별고을 성주, 세종대왕자태실로 나르샤”주제로 의미 있는 가을관광상품을 운영했다.


한글의 소중함과 세종대왕자태실에 투영되어 있는 생명의 소중함을 되새기고자 태실산책, 훈민정음 탁본체험, 한글방향제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세종대왕자태실에 빛을 더했다.


또한, 생명문화공원에서는 한글사진관을 운영하여 가족들에게 즉석 사진 인화 이벤트로 추억을 선물했고, 태실의 가을밤을 즐기는 매직벌룬쇼, 차콕영화관, 별빛야시장 등 야간관광 프로그램 운영으로 성주의 낮과 밤을 모두 즐길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여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. 경북환경연수원에서는 호야 식물체험부스를 운영하여 관광객들에게 환경의 소중함 및 탄소중립실천을 함께 홍보했다.


이병환 성주군수는 “지역의 대표 문화유산인 세종대왕자태실을 알리고 다양한 관광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것이며, 앞으로도 성주의 밤을 즐길 수 있는 특색 있고 차별화된 야간관광상품을 발굴해 나갈 것이다.”고 전했다.


[뉴스출처 : 경상북도 성주군]